• 최종편집 2022-05-19(목)
 

220124_제334회 임시회-교육위원회1.jpeg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조철기)는 24일 제334회 임시회 1차 회의에서 교육지원청, 직속기관으로부터 올해 주요업무 계획을 청취하고 사업별 업무에 대한 개선 의견을 제시했다.

 

조철기 위원장(아산3·더불어민주당)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학교수업의 상당 부분이 비대면으로 이뤄지면서 교육 격차가 커져 있다”며 “교육격차 해소, 심리정서와 사회성, 신체 발달을 저해를 극복하는 교육 회복사업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김은나 부위원장(천안8·더불어민주당)은 생활 공동체에 대한 애착과 이해를 중시하는 향토교육의 필요성을 언급하며 “지역의 특색이 반영된 향토교육 진흥을 위해 애써달라”고 당부했다.

 

김석곤 위원(금산1·국민의힘)은 “코딩교육은 단순히 코딩으로 프로그래밍을 하는 것이 아닌 생각하는 방법, 사고력을 넓히는 교육”이라며 “코딩교육에 필요한 인력을 충분히 확보해, 내실있는 교육과정 개발을 통해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을 주문했다.

 

김영수 위원(서산2·더불어민주당)은 충청남도교육청국제교육원의 다국언어 강좌 개설 현황과 교육원 규모 확대에 따른 인원 충원 현황을 질의하고, “다국언어 강좌를 확대 개설해 학생들이 다양한 외국어를 체험·습득할 기회가 제공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양금봉 위원(서천2·더불어민주당)은 “4차 산업혁명의 변화 속에서 학생들이 자기 주도적으로 진로개발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진로상담 선생님들의 역량을 세분화해 진로교육의 전문성을 확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07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의회 교육위, 진로교육 전문성 확보 주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