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8(일)
 

DSC01264.JPG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가 축산물 동물용의약품 잔류물질 시험‧검사 수행 능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도 동물위생시험소는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국제공인시험기관(ISO/IEC 17025) 인정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산하 한국인정기구는 국제표준화기구에서 요구하는 국제수준의 품질경영시스템과 분석기술 능력에 부합하는 기관에게 국제공인시험기관을 인정하고 있다.

 

 도 동물위생시험소는 한국인정기구가 맺은 상호인정협정에 따라 전 세계 104개국에서 공신력을 인정받게 된다.

 

 이는 앞으로 도 동물위생시험소에서 발급하는 KOLAS 공인시험성적서는 국내를 넘어 전 세계에서 통용된다는 뜻이다.

 

 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앞서 국제표준실험실 규격을 위해 시험검사동을 신축, 국제공인시험실을 완성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전문 인력양성, 측정불확도 추정 능력 확보 및 국제 비교숙련도 평가 합격 등 시험검사원의 역량을 국제수준으로 끌어올렸다.

 

 시험실 구축, 인력양성 등 인정신청 준비를 완료하고 이를 토대로 문서심사, 현장평가 등 8개월 동안의 심사를 통해 인정을 획득하게 됐다.

 

 국제공인시험기관을 보유하게 된 도는 미국과 아시아 수출이 주류였던 축산 가공식품 수출을 유럽연합(EU)까지 확대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수출길 확보는 도내 축산물 생산농가, 축산물 가공업 등 관련 산업의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김영진 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이번 인정 획득은 안전한 축산물 공급과 축산관련업의 소득증대라는 일념하나로 이룬 쾌거”라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시험·검사 역량 강화를 통해 국민이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는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제표준화기구(ISO,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 17025는 국제표준화기구에 의해 제정된 시험소 또는 교정기관의 능력에 관한 일반 요구사항의 국제표준규격이다.

 

 국제시험기관인정협력체(ILAC, International Laboratory Accreditation Cooperation)가 조직·시설·인력·운영·숙련도 등 시험검사 능력 전반을 평가해 시험 항목별로 인정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70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축산 가공식품, EU까지 ‘수출 길’ 열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